top&menu
 
   
  
  • •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.
  • • 반기련 후원 계좌:045-21-1262-515(국민은행) 이찬경
  • •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.
  • • 전도성 글, 정치성 글,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.
 
 
ID 저장 자동로그인
   

 • 자유토론
 • 비회원토론
 • 과학과 창조구라
 • 나의 경험담
 • 주제별토론
 • 구 자유토론
 • 휴지통

기독교(가톨릭등 모두 포함)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? (포인트 :5점)
 
 
 
 
 
 
 결과보기
참여인원 : 4,034 명
시작일 : 2015년 03월 26일

채팅방가기


   • 전도성 글, 반복적인 글, 정치적인 글,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가 됩니다.
   • 게시자의 IP는 기록되어 일부 공개 됩니다.
   • 비회원은 하루에 5개의 글만 쓸 수 있습니다.
   • "휴지통으로 보내기"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.


   
모두 함께 웃어보자
글쓴이 : 보행자  (182.♡.130.56) 날짜 : 2017-05-10 (수) 06:41 조회 : 1610 추천 : 1 비추천 : 0
지금은 없어졌지만. 얼마 전까지만 해도  청량리역 근처에는 창녀들이 모여 살던 동네가 있었다
.그런데 어떤 젊은 전도사 하나가 그동네에 돌아 다니며 복음을 전한다는 소문을 들었다
그래 생각하기를 " 그 전도사는 아무리 교인 없어도 그렇지 하필이면 그런 동네에가서 복음을 전할까 ?
궁금하기도 하고 이상하다고 생각하던 중 우연히 그를 알게되었다.

그래서 " 그곳에 사람들이 교회에 오면 다른 신도들이 불편하게 생각하지 않을까요?
물었더니 " 그들은 절대로 저희 교회에는 오지 않습니다 이미 제가 얼굴을 알고 자기신분이 노출된 마당에
오고 싶어도 어찌 오겠습니까? 다른교회라도 나가서 언젠가는 새로운 삶을 모색하라는 뜻이지요.
그의 대답이 었다.

나의오해했던것과 달리 그 젊은 전도사는 교회에서 나오는 헌금과 사비로 그들에게 도움을 주며 
오히려 봉사 활동을 하고있었던 것이였다

그런데 그의 진정성이 사람들에게 통했는지 그들중 한 여자가 아무도 몰래 혼자서 다른 교회에 다녔던 모양이다.
그런데 그곳이 하필이면 흔히 말하는 사이비같은 곳이였던 모양이였다, 하루는 그여자가 전도사를 만났을때
자신이 겪은 일에 대해 자초지종을 말하면서 ..

" 전도사님 내가 이래뵈도 어려서 부터 산전수전 다겪어본 터라 사람을 보는 눈치 하나는 있지요,
또 이런 우리들중에는 공장다닌다고 시골집에 거짓말을 하면서 제 동생들 대학까지 보낸 애들들도 있답니다,,
그런데 그교회 목사란 놈은 순 사기꾼에다가 거짓말을 밥먹듯하면서 돈만 내라는것이예요

그래서 내가 " 야 이놈아 차라리 나처럼 몸을 팔아라, 나는 비록 몸을 팔고 살면서 평생을
부끄러운줄 알았고 내영혼 만큼은 지켜왔다고 위안을 삼는다" 라고 한마디 해줄라다가
그냥 그만 다니기로 했단다,,
"
그 이야기를 듣고는 그 절은 전도사가 그 앞에서 차마 얼굴을 들수가 없었다고 한다,

그러면서 말하기를 " 차라리 몸을 팔아라 네 영혼을 지키고 "
스스로 부끄러운 줄도 모르는자가  남에게 부끄러운줄 알라고 호통치고 있다면 그게 사람이냐?"
그는 그 여자의 그 말이 자신에게는 성경 말씀보다 더 무섭게 들렸다고 했다,,.

,,,,,,
 


조선사람 (182.♡.130.56) 2017-05-14 (일) 17:37
그래서 전에도 미혹하며 사람잡던 바리새인보다 세리나 창녀가 천국에 먼저 간다고 했나 보죠?,,,

오히려 세리나 창녀만도 못한 짓이 될수 있다.?

해답은 죽어봐야 알겠구먼...

이름 패스워드

글 저장.
비밀글 (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)
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.
   

게시물 19,478건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
[필독] 게시글 작성시 명예훼손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… 반기련 16/04/19 118720 2 0
19478 [인류 평화를 위한 아주 간단한 말] 제삼자 15:13 32 2 0
19477 기독교 종교인가 아닌가? 김미소님 (2) 갈롱 10:05 36 2 0
19476 김미소님 하나신을 죽이고 예수를 죽이세요. (4) 북청개장수 10:01 36 3 0
19475    김미소님, 예수부처죽이기-- PP의 메세지(39) karma 14:01 36 0 0
19474 북청개장수님, 자신의 거짓 가르침 때문에 지옥에 간다는 성철… (5) 김미소 18/01/15 62 0 2
19473 [제삼자가 고정 관념의 굴레를 벗어나던 모습] (3) 제삼자 18/01/15 130 2 0
19472 실컨 물어 보겠습니다. 김미소님! (4) 갈롱 18/01/15 67 2 0
19471 전치전악의 가르침...김미소님!! (1) 북청개장수 18/01/15 49 3 0
19470 [여호와(또는 예수)는 양자 택일 하라] 제삼자 18/01/15 111 2 0
19469 예수신화? 예수실화! (4) 김미소 18/01/15 75 0 3
19468 갈롱님, 불경은 8만4천보다 훨씬 더 많아요 (6) 김미소 18/01/15 64 0 2
19467 하나님은 선하신가? 묻는 자 너는 누구냐? (4) ㅎㅁ 18/01/14 101 0 2
19466 갈롱님의 좋은 질문에 대한 바른 답변 (7) 김미소 18/01/13 120 0 5
19465 김미소님 "엄마 좋아 아빠 좋아?" (5) 북청개장수 18/01/13 141 4 0
19464    가련하고 불행한 존재는 없습니다. (3) 북청개장수 18/01/13 67 2 0
19463 이성적으로 생각하면 창조설이 옳다? (2) NLBLGL 18/01/12 109 1 0
19462 [예수쟁이(Christianos=Christian)의 유래] (6) 제삼자 18/01/11 228 3 0
19461 김미소님의 곰 이야기 설명 (11) 갈롱 18/01/11 164 2 0
19460 여러분은 쓰레기 지식을 너무 많아요 (11) ㅎㅇ 18/01/11 173 0 5
19459 진실을 알게 되는 것이 두려워서 제 글들을 휴지통에 보냈네요 (11) 김미소 18/01/10 185 0 4
19458 스피노자님, 부처는 없습니다 (18) 김미소 18/01/10 159 0 5
19457 [얼굴 윤곽이 희미한 알버트 아인슈타인] (1) 제삼자 18/01/10 205 4 0
19456 북청개장수가 말하는 더 도덕적인 불경? (11) 김미소 18/01/10 144 0 3
19455    김미소님이 말씀하시는 유치찬란한 성경 (1) 북청개장수 18/01/10 103 2 0
19454       김미소님이 말씀하시는 유치찬란한 성경 (1) 북청개장수 18/01/11 81 2 0
19453 반기독교의 무식함을 폭로하는 글에는 비추천 5개를 때려서 휴… (7) 김미소 18/01/09 194 0 4
19452    반기독교의 무식함을 폭로하는 글에는 비추천 5개를 때려서 휴… (3) 북청개장수 18/01/09 128 1 0
19451 제삼자님의 무식함, 웬일이니? (6) 김미소 18/01/09 151 0 2
19450 damefakegod님의 무지와 착각 (6) 김미소 18/01/09 127 0 3
19449 [인간의 죄악이 관영(가득)할 때까지 기다리기]-대박! (1) 제삼자 18/01/09 228 2 0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최근게시물 : 6,833 건    오늘 : 1,773    어제 : 1,702    최대 : 12,198    전체 : 6,462,440      총회원 수 : 18,896 분    접속중 : 251(회원 : 1)